강기정 시장 “우리의 미래, 물에 투자해야”

광주
강기정 시장 “우리의 미래, 물에 투자해야”
2023 국제물산업박람회(WATER KOREA) 개막
‘물이 미래다’ 주제로 일산 킨텍스에서 23일까지
  • 입력 : 2023. 03.21(화) 17:39
  • 안애영 기자
▲강기정 한국상하수도협회장(광주광역시장)이 21일 오전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23 국제물산업박람회(WATER KOREA)'에 참석해 개회사를 하고 있다.
[광주전남뉴스/안애영 기자] 한국상하수도협회장인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21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23 국제물산업박람회(WATER KOREA)’ 개막식에 참석해 “우리의 미래, 물에 투자해야 한다. 그렇지 않고서는 미래를 열어 갈 수 없다”며 물의 가치를 강조했다.

강 시장은 “요즘처럼 기후위기, 가뭄, 탄소중립과 같은 문제가 절실히 다가온 적이 없고 물에 대한 소중함이 큰 적이 없었다. 가뭄 위기와 물 부족 문제는 지금 당장은 광주·전남만의 문제로 보이지만 머지않아 대한민국, 전 세계의 문제가 될 것이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강 시장은 가뭄 위기에 따른 현황·대책을 설명하고 “가뭄 위기를 겪으면서 얻은 한 가지 결론은 물은 우리의 미래이고, 물이 소중하다면 이제는 물산업에 적극 투자하고 발전시켜야 할 때”라며 “지자체와 정부, 학계, 시민이 혼연일체가 돼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강 시장은 “이번 박람회에서는 국회물포럼 등 이상가뭄과 지속가능한 대책 마련에 대한 답을 찾기 위해 많은 전문가들이 머리를 맞대고 있다”며 “저 또한 협회장으로서 정부·타 지자체와 공동 대응할 수 있는 새로운 대책을 마련하고 힘을 모아가겠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국상하수도협회가 주최하고 환경부, 행정안전부 등이 후원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국제물산업박람회로, ‘물이 미래다’를 주제로 이날부터 23일까지 열린다.

개막식에는 한국상하수도협회장인 강기정 시장을 비롯해 변재일 국회물포럼 회장, 곽결호 한국물포럼 총재 등 물산업 관련 주요 국내외 인사들이 참석했다.

또 물산업 관련 기업 160여개사 등 600개 부스가 마련돼 약 1만 명의 관람객들이 다녀갈 것으로 예상된다.

메인행사인 전시회에는 상하수도 관, 밸브, 펌프, 수처리설비 및 서비스, 계측기, 스마트 상하수도 기술 등이 전시돼 우리나라 물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한 눈에 볼 수 있다.

또 국내외 주요 물기업들이 참관객을 대상으로 제품과 기술에 대한 상담을 이뤄지고, ‘이상가뭄 대응을 위한 지속가능한 수자원 확보방안 정책포럼’인 국회물포럼 제22차 토론회와 워크숍 등 20여 건의 부대행사가 진행된다.

한편, 국제물산업박람회(WATER KOREA)는 2002년 시작해 올해 20회째를 맞았다. 22일 킨텍스에서는 환경부 주최 ‘세계 물의 날’ 기념식도 열린다.
안애영 기자 aayego@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