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2023년 전라남도 통합방위회의 주재

전남
김영록 지사, 2023년 전라남도 통합방위회의 주재
확고한 안보 정착․도민 안전위협 행위 단호한 대처 강조
  • 입력 : 2023. 03.17(금) 17:52
  • 박칠석 기자
[광주전남뉴스/박칠석 기자] 전라남도는 17일 도청 정철실에서 2023년 전라남도 통합방위회의를 개최하고 지역 안보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날 회의에는 전라남도 통합방위협의회 의장인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김대중 전남도교육감, 오병석 제31보병사단장, 김종욱 서해지방해양경찰청장, 시장․군수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통합방위회의에선 국가정보원이 ‘북한 대남위협 전망’, 전남도가 ‘통합방위 추진성과 및 방향’을 보고했다. 제31보병사단에서는 ‘2023년 군사 대비 방향’을 발표하고 유관기관 협조를 요청했다.

이어 주제토의에서 참석자들은 ‘북 핵‧미사일 위협과 고강도 도발 대비 주민보호대책’과 ‘테러‧사이버 위협 대비 역량 강화방안’에 대한 다양한 대책을 논의하는 등 도민 생명과 안전을 지켜내기 위한 실질적 회의로 운영했다.

김영록 지사는 “앞으로도 확고한 안보 정착을 위해 무엇보다 통합방위태세를 확고히 유지하고 도민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에 단호히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각종 재난 발생 시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도록 관계기관 간 신속 대응력의 필요성을 강조하면서 “2023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와 제104회 전국체전에 많은 관심과 각별한 성원을 보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칠석 기자 2556pk@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