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북구, 구민 삶에 기분 좋은 변화 이끈 ‘2023년 Best 정책 7개’ 선정

북구
광주 북구, 구민 삶에 기분 좋은 변화 이끈 ‘2023년 Best 정책 7개’ 선정
24개 후보 정책 중 내부평가단․외부전문가․주민 등의 심사를 거쳐 구정 Best 7 확정
영예의 1위에는 노인 의료돌봄 통합지원 시범사업 꼽혀
찾아가는 키오스크 교육, 시민의 숲 맨발산책로 리모델링 등 주민 편익 증진 사업 이름 올려
  • 입력 : 2023. 12.27(수) 17:55
  • 정기성 기자
▲북구청
[광주전남뉴스/정기성 기자]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올 한 해 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구민 삶에 기분 좋은 변화를 이끈 ‘Best 정책 7개’를 선정해 발표했다.

27일 북구에 따르면 지난 11월부터 약 2개월간 구정조정위원회 등 내부평가단의 1차 심사와 외부전문가, 주민 등의 2차 투표를 거쳐 2023년 한 해 동안 북구가 추진한 24개 후보 정책 가운데 주민 편익 증진 등 구정 발전에 크게 기여한 7개 우수 정책이 ‘구정 Best 7’에 선정되었다.

북구의 구정 Best 7 선정은 북구의 위상을 제고한 1년간의 구정 성과를 지역주민과 함께 공유하고 공직자들에게는 다양한 포상을 제공하여 적극적이고 효율적인 조직문화를 조성하고자 지난 2019년부터 매년 실시해오고 있다.

올해 선정된 우수 정책 중 영예의 1위에는 초고령화시대를 대비해 사업비 28억 원을 투입해 지난 7월부터 75세 이상 노인들을 대상으로 의료․가사․주거를 통합 지원하여 돌봄이 필요한 주민들을 지역 내 주거지에 성공적으로 정착시킨 ‘노인 의료돌봄 통합지원 시범사업’이 선정되었다.

또한 디지털 소외계층의 디지털 체험 기회 확대를 도모한 ‘찾아가는 키오스크 교육’, 맨발 걷기 열풍에 발맞춰 주민들에게 쾌적한 맨발 보행환경을 제공하고자 추진한 ‘시민의 숲 맨발산책로 리모델링’, 도심에서 물놀이를 무료로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해 지역사회 놀이문화 활성화에 신호탄을 쏘아 올린 ‘산동교 친수공원 야외 물놀이장 무료 운영’ 정책이 2위부터 4위까지 각각 이름을 올렸다.

아울러 5위는 참여와 놀이 기반의 ‘모든 아동이 행복한 아동친화도시 조성’, 6위는 지역자원을 활용한 ‘청년 창업 생태계 조성’, 7위는 ‘광융합․생활소비재 제품 200만 달러 현장 계약성과’가 차지하였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에 선정된 우수 정책 기획과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주민들과 소통하며 현장에서 고생한 직원들이 있었기에 우리 구는 올해도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지역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다주고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 발굴을 통해 지역 발전을 이끌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이번에 선정된 7개 우수 정책에 대해 오는 29일 시상식을 열어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할 방침이다.
정기성 기자 hhs515100@naver.com